동양생명 암보험 내가만드는보장보험!

>

기나긴 연휴가 시작되었습니다.여행을 계획하신 분들도 많다고 하는데아무쪼록 무사히 즐거운 시간 보내다 오시기 바라구요!​연휴 첫날,서팀장은 포스팅 시작하겠습니다.​이번 시간에 소개드릴 플랜은동양생명 암보험입니다.​많고 많은 플랜 중이곳을 선택한 이유가 있는데요​최근 중요성이 더해가는유사암진단비를 3천까지 지원해주기 때문입니다.​보장 조건이 좋은 손해사들이1천으로 하향 조정이 되면서​새롭게 눈을 돌리고 있는 선택지가바로 이것인데요​암보장은 누구나 한두개 이상은 가지고 있는데​갑상선을 비롯한 기타피부,경계성종양,제자리암을보장해주는 유사진단비는일반암만큼 보유하고 있지 않은 분들이 많으시죠​그럴만한 것이예전에는 일반의 10~20%만 가능했고현재는 회사마다 1천이상은 넣을 수가 없는 상황인데요​주기적인 검진으로 인하여갑.기.경,제이 네가지로 진단받는 케이스가 늘어나고 있어회사입장에서 지급율이 높아지면서한도를 축소하기 시작했습니다.​31세이상 성인들은전체회사 합산해 3천만원으로 한정하고 있으니​더 추가하고 싶어도 할 수 없는 지경에이르렀다는 것도 안타까운 부분인데요​최근들어 D코드인 제자리암으로 진단받은지인들을 보면서 필요성을 자각하고문의 주신 분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.​몇달전 동양생명 암보험에 대한 정보를 보고연락을 주셨던 케이스가 있습니다.​두 달전 암보험을 들었는데유사 한도를 더 넣고 싶었지만1천만원으로 한정되어서 어쩔 수 없이 했긴 했는데​동양생명 암보험은 3천까지 할 수 있다는데사실이냐고 물으셨습니다.​사실입니다!​

>

​35세여성 기준의 제안서이구요​일반 5천/ 유사 3천으로 구성이 가능합니다.​단 제한이 있습니다.​타사에 유사가 아예 없어야 합니다31세이상은 전체보험사 3천 한도이기 때문이죠​그리고, 만기는 종신으로 설정해야 합니다.​이 분은 타사에 이미 1천이 있기에 2천만 넣을 수 있는 상황이었고​그래서 유사종 2천이 가능한90세만기로 선택하였습니다.​

>

​주계약은 100만원만 설정하면 되는 것은 참 좋네요~​손해사와 달리 생명사는유사를 [소액암진단비] 라고 칭하는데요동일한 보장입니다.​유방,자궁,전립선,방광등주요발생 부위도 일반암에 속해있어안심하셔도 되는데요​손해사의 베스트 조건과 다른 사항이 있습니다​

>

​동양생명 암보험은6개월내 유방암에 진단되면 일반의 10%만 지급을 합니다.​있을수도 있지만 6개월안에 발병될 확률을 뒤로하고1년이 지나면 100%인 5천을 보장하니까요​그리고 대장중,대장점막내암은 소액으로 분류가 되어2~3천만원까지만 가능합니다.​다른쪽에 보장이 있다면 크게 문제될 건 없지만​이게 첫 보장이라면 고민해볼 필요는 있겠죠​이들 이외에는 문제될 건 없습니다.​요즘 트렌드인 무해지구조로 선택할 수가 있어비용절약도 가능한데요​

>

​납부하는 중도에 해지시 환급금은 없지만순수보장형에 비해 20%가량 저렴합니다​총 납입금액을 3백만원 가량 줄일 수 있다는거에요그러면서 납입을 마치면환급율은 순수보장형보다 높아지는 걸 볼수있습니다.​여러모로 장점을 가지고 있는것이 해지환급금미지급형이지만​납입 중간 해지시는 찾을 수 있는게 없으니반드시 납입은 마치셔야 한다는 건유념하셔야 합니다.​갑상선이나 제자리, 경계성종양,기타피부의 진단금을높게 하고 싶다 하실때는 동양생명 암보험만한 곳은 없습니다​하지만 일반암에 촛점을 둔다면보장조건도 더 낫고 비용도 낮출 수 있는손해사의 플랜을 추천드립니다.​

>

​소액(=유사)가 1천이라는 점이 아쉽기는 하나대장점막내암도 일반으로 지급하고납입면제 기능도 포함되어 있습니다.​물론 이 플랜도 해지환급형미지급형(=무해지)구조로 되어 있어 만족할만한 비용설정을할 수 있는 거구요​각각의 장단점을 가지고 있지만모두에게 하나의 상품이 가장 좋다고 단정지을 수는 없습니다.​개인의 사정에 따라보유하고 있는 보장에 따라누구에게는 별로인 것이다른 이에게는 맞춤보장이 될 수 있는거니까요​그 결정을 하기란 쉽지가 않기에저같은 전문가의 도움을 받으셔야 합니다.​충분한 대화를 통해가장 적절한 방향으로 제시를 해드려만족스런 결과를 내도록 도와드리겠습니다.​10년이상의 경험과 신뢰로 다져진서팀장 한번 믿어보시겠어요?​

>

>

​​

댓글 달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